KBO 구단 매니저는 ESPN 계약을 승진의 '좋은 기회'로 보고 있다.

세계적인 코로나바이러스 대유행으로 인해 대부분의 스포츠계가 중단됨에 따라, LG 트윈스 류중일 감독은 새로운 한국 야구 시즌의 시작과 동시에 이 브랜드를 국제 관중들에게 알릴 수 있는 기회에 감사하고 있다. 한국야구위원회(KBO)가 대만에서 열리는 중국프로야구(CPBL)에 이어 두 번째 프로야구가 된다. 트윈스는 오후 2시에 서울 잠실 경기장에서 서울 라이벌 두산 베어스를 개최할 것이다. 화요일은 한국에서 어린이날 공휴일이기도 하다. 3월 28일부터 연기된 개막일 전날 ESPN과 KBO는 미국 스포츠 케이블 대기업이 플레이오프와 챔피언 한국 시리즈를 포함하여 일주일에 6경기를 방송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이 획기적인 계약은 미국 야구팬들에게 라이브 야구에 굶주린 한국 야구 경기를 생중계할 것이며, 메이저 리그 야구 시즌은 전염병으...

꼴찌 축구 클럽 새 사령탑 지명

한국 축구리그 1부 최하위 팀인 인천 유나이티드 FC가 18일 새 사령탑을 선임했다. K리그1 구단은 조성환 전 제주 유나이티드 감독이 2021시즌까지 지휘봉을 잡겠다고 밝혔다. 그러나 그것은 그 계약의 재무 조건을 공개하지 않았다. 인천 유나이티드는 성명에서 "우리 상황을 이해하고 이를 극복할 수 있도록 도울 수 있는 노련한 코치를 구했다"고 밝혔다. 선수와 감독으로 오랜 경력을 쌓은 조 감독을 신뢰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인천은 5무 9패로 12개 팀 중 꼴찌다. 그들은 리그에서 유일하게 승리가 없는 클럽으로 남아 있다. 11위 서울FC에 8점 뒤진 9일 현재 승점 5점을 기록했다. 27경기 시즌 막판 최악의 K리그1 구단이 2021년 K리그2 2군으로 자동 강등된다. 새 감독은 "팬들의 기대와 응원에 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한 것으...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 2020년 첫 1승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한국인 선발투수 류현진이 제자리로 돌아왔다. 류현진은 6일(한국시간) 애틀랜타 트루이스트파크에서 열린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경기에서 5이닝 동안 경기를 중단했다. 삼진 8개와 볼넷 3개를 기록한 그는 블루제이스가 브레이브스를 2-1로 꺾으면서 시즌 첫 승을 따내기 위해 단 1개의 안타만 허용했다. 이 경기는 2020 MLB 시즌이 시작된 이래 남포의 첫 무득점 경기다. 평균자책점이 5.14로 떨어지는 등 84개의 공을 던졌다. 이 제이슨 게츠-USA TODAY 스포츠 사진에서 토론토 블루제이스 선발 류현진이 2020년 8월 5일 애틀랜타 트루이스 파크에서 열린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메이저리그 정규시즌 경기에서 투구를 하고 있다. 류현진은 7월 24일 탬파베이 레이스를 상대로 개막전 선발 등판해 4-2/3이닝 동안 3자책점을 ...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주 경기장 7,100 억원에 매각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메인 개최지는 국영 운영사가 막대한 부채로 어려움을 겪으면서 국내 기업에 7,100억 원에 팔렸다. 강원도는 서울에서 동쪽으로 180km 떨어진 평창 알펜시아 리조트를 국내 전자부품업체 KH필럭스의 특수목적기업인 KH강원개발에 매각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도에 따르면 실사를 거쳐 8월 23일 최종 타결될 것으로 보인다. 알펜시아 리조트는 한국에서 열린 첫 동계 올림픽의 주 개최지로 사용되었다. 스키장, 골프장, 워터파크, 호텔 등이 있다. 평창 올림픽 기간 동안 야외 스포츠 경기장, 미디어 센터, 국제올림픽위원회 사무소로 사용되었다. 강원도와 KH강원개발, 강원도개발공사 관계자들이 2021년 6월 24일 강원 평창 알펜시아 리조트 분양협약을 체결한 뒤 서울에서 동쪽으로 85km 떨어진 춘천 도청에서 기념촬영을 하...

한국, 프로 스포츠 경기장 30 % 허용

한국 정부는 최근 야구장에서의 무바이러스 경험에 힘입어 다음 주부터 국내 프로 스포츠 경기를 위해 경기장을 30퍼센트 수용하기 시작할 것이라고 금요일 말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스포츠 경기에 허용된 팬의 한도를 현행 10%에서 30%로 늘리기로 검역당국과 합의했다고 밝혔다. 지난 7월 26일과 지난 토요일 각각 팬들을 위해 경기장 문을 다시 연 야구와 축구와 관련된 최근 COVID-19 사건은 없었다고 밝혔다. 2020년 7월 26일 촬영된 이 파일 사진에는 KT 위즈와 NC 다이노스의 한국야구위원회(KBO) 경기 도중 서울에서 남쪽으로 45km 떨어진 수원 KT 위즈파크에서 팬들이 서로 멀리 떨어져 앉아 있다. 이에 따라 다음 주 월요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리는 KIA 타이거즈-LG 트윈스전을 포함해 한국야구위원회(KBO) 5경기는 새로운 30% 룰이 적용...

한국 K리그 프로축구는 올해 17개국에서 방송된다.

한국 프로축구 최고의 경기가 2020년 17개국에서 생중계될 것이라고 연맹 사무소가 목요일에 발표했다. 한국프로축구연맹(K리그)은 새 시즌 개막 전야에 자신의 경기를 다음 국가의 시청자들이 볼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중국, 마카오, 홍콩, 크로아티아, 보스니아, 세르비아, 슬로베니아, 몬테네그로, 마케도니아, 코소보, 독일, 스위스, 오스트리아, 호주, 말레이시아, 이스라엘. 2020 시즌은 오후 7시에 시작된다. 24일 서울에서 남쪽으로 240km 떨어진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챔피언 전북 현대 모터스와 FA컵 우승팀 수원 삼성 블루윙스의 경기. 한국프로축구연맹(K리그)이 2020년 5월 7일 제공한 이 사진에는 서울 K리그 미디어센터가 담겨 있다. K리그는 2019년 12월 스위스에 본사를 둔 Sportsradar AG와 5년 계약을 체결해 K리그1과 K...

최후의 축구 클럽은 암에 걸린 전 코치와의 재회 계획을 폐기한다.

한국 축구리그 1부 리그 꼴찌인 인천 유나이티드가 암에 걸린 유상철 전 감독을 결국 데려오지 않을 것이다. 팀 관계자들은 1월 췌장암 4기 투병 생활을 계속하기 위해 벤치를 떠난 유 감독이 주치의로부터 "유 감독이 감독으로 복귀하는 것은 건강에 너무 위험할 것"이라는 말을 들었다고 화요일 말했다. 구단은 월요일 유 감독이 인천의 고위 임원들에게 접근했다는 보고를 확인하고 다시 코칭 고삐를 잡고 싶다는 의사를 밝혔다. 2019년 11월 30일자 이 파일 사진에서 K리그1 인천 유나이티드의 유상철(C) 감독이 서울에서 동남쪽으로 400㎞ 떨어진 창원축구센터에서 경남FC와 0-0 무승부로 강등을 면하자 코치들과 기념하고 있다. 유모(48)씨는 10월 처음 암 진단을 받았지만 11월 인천의 보스로 2019시즌을 마쳐 이 과정에서 인천이 강등되는 것을 ...

    인기글 (종합)
    오늘:
    14,332
    어제:
    13,661
    전체:
    7,512,642
    NBA중계